词:이신성/ZigZag Note
曲:ZigZag Note/김선웅
编曲:ZigZag Note/김선웅
언제나 그리워 음
지나간 모든 시간들은
힘에 겨웠던 기억은 다 어디 가고
좋았던 추억만 남는다
심심했던 어린 날
어른이 되고 싶었던
철없던 날의 부끄럼도
처음 느낀 사랑의
서툴던 표현들마저
떠올리면 그저 애틋한 그때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어제처럼 날 부를 것만 같아
해지면 들리는 엄마 목소리
아쉬운 인사로 내일을 약속하고
사랑인 줄 몰랐던
평온에 나른해지면
아무 걱정 없이 잠들던 어린아이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어제처럼 날 부를 것만 같아
그날의 흔적들에 어느덧
내 눈가에 미소처럼 눈물이
밤 하늘의 별들처럼
나를 지켜주었던
너무도 고마운 내 사람들
언제나 나에게
변치 않는 그런 맘으로
영원토록 나의 추억 속에서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오늘처럼 난 부를 것만 같아
***Lyrics are from third-parties***

รายชื่อเพลง

7 เพลง

Artist:
词:이신성/ZigZag Note
曲:ZigZag Note/김선웅
编曲:ZigZag Note/김선웅
언제나 그리워 음
지나간 모든 시간들은
힘에 겨웠던 기억은 다 어디 가고
좋았던 추억만 남는다
심심했던 어린 날
어른이 되고 싶었던
철없던 날의 부끄럼도
처음 느낀 사랑의
서툴던 표현들마저
떠올리면 그저 애틋한 그때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어제처럼 날 부를 것만 같아
해지면 들리는 엄마 목소리
아쉬운 인사로 내일을 약속하고
사랑인 줄 몰랐던
평온에 나른해지면
아무 걱정 없이 잠들던 어린아이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어제처럼 날 부를 것만 같아
그날의 흔적들에 어느덧
내 눈가에 미소처럼 눈물이
밤 하늘의 별들처럼
나를 지켜주었던
너무도 고마운 내 사람들
언제나 나에게
변치 않는 그런 맘으로
영원토록 나의 추억 속에서
반짝이는 별빛 아래
나를 감싸주었던
익숙한 나의 모든 사람들
여전히 따뜻한 풍경 속에
손을 흔들며
오늘처럼 난 부를 것만 같아


เพลงพิเศษนี้ มีให้ฟังเฉพาะผู้ใช้งาน JOOX มิวสิคแอพแบบ VIP เท่านั้น

ดาวน์โหลด JOOX ฟรีมิวสิคแอพ
แล้วรับสิทธิ์ใช้งานแบบ VIP ฟรี

แค่คลิก หรือสแกน QR Code ด้านล่างเพื่อติดตั้ง JOOX
บนสมาร์ทโฟนของคุณ รับสิทธิ์การใช้งาน JOOX
แบบ VIP กันไปเลยฟรีๆ

 

หากคุณใช้งาน JOOX แบบ VIP อยู่แล้ว

แค่ล็อกอินด้วยการคลิก  ที่มุมบนขวามือ
ของ Sanook! Music ด้วยแอคเคาท์ JOOX ของคุณ

Album
00:00 / 00:00
0
เพลงที่อยู่ในคิว (0) เคลียร์ลิสต์ทั้งหมด
No songs added

In Sanook Music, click "▷" or "+" to play or add songs.